"그야말로 살벌한 피지컬..." 골때녀에서 전력 질주하는 '김민경'과 충돌했더니 벌어진 일
상태바
"그야말로 살벌한 피지컬..." 골때녀에서 전력 질주하는 '김민경'과 충돌했더니 벌어진 일
  • 이기타
  • 발행 2021.12.11
  • 조회수 4458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골때녀에서 아킨펜와가 따로 없었던 그녀의 존재감.

체육 대신 제육을 선택한 그녀, 김민경.

처음 접하는 운동마다 압도적 재능을 보였다.

그만큼 김민경의 운동 신경은 모두를 놀라게 했다.

 

 

타고난 하드웨어로 주목받은 그녀의 운동 신경.

축구에서도 그 재능은 톡톡히 발휘됐다.

 

유튜브 '맛있는 녀석들'
유튜브 '맛있는 녀석들'

 

'골때녀 시즌1'에서도 '개벤져스' 팀 에이스로 맹활약을 펼쳤다.

팀은 최하위에 그쳤지만 조별예선 내내 압도적 피지컬로 경기를 장악했다.

 

SBS '골때리는 그녀들' 방송화면
SBS '골때리는 그녀들' 방송화면

 

시즌2에선 설욕을 노린 그녀와 개벤져스.

실제로 더 강해져 돌아왔다.

 

SBS '골때리는 그녀들' 방송화면
SBS '골때리는 그녀들' 방송화면

 

특히 공격 진영에서 독보적이었던 김민경의 존재감.

한 번이라도 충돌할 경우 사고가 발생했다.

 

 

 

키가 큰 '액셔니스타' 팀을 상대로 여기저기 갖다 박은 김민경.

그 과정에서 대형 추돌 사고가 발생하기도 했다.

 

 

 

탱크를 연상시킨 그녀의 피지컬.

보는 것만으로 충격이 느껴질 정도였다.

 

 

 

슈팅 역시 탱크를 연상시켰다.

그대로 빨려가는 슈팅으로 상대 핸드볼 반칙을 유도했다.

 

 

 

심지어 슈팅에 세밀함까지 갖췄다.

이어진 PK 찬스에서 키커로 나선 김민경이 깔끔하게 성공시켰다.

 

 

 

가장 인상적이었던 건 어깨빵 트래핑.

순간 아킨펜와를 보는 줄 알았다.

 

 

 

어깨빵 직후 그대로 돌진한 김민경.

그녀와 충돌한 정해인은 순간 충격에 휘청거렸다.

 

 

 

골때녀에서 아킨펜와가 따로 없었던 그녀의 존재감.

시즌1에 이어 시즌2에서도 계속 됐다.

 

SBS '골때리는 그녀들' 방송화면

 

그와 동시에 리그 첫 경기부터 승리를 거머쥔 개벤져스.

앞으로 김민경의 피지컬은 더욱 톡톡히 빛을 발휘할 전망이다.

 

움짤 출처 : SBS '골때리는 그녀들' 방송화면

평범함은 거부한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