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손흥민, 이 선수 넘었냐?" 한때 커뮤를 뜨겁게 달군 '밀양 박씨 34대손'과 '손흥민' 비교 글
상태바
"손흥민, 이 선수 넘었냐?" 한때 커뮤를 뜨겁게 달군 '밀양 박씨 34대손'과 '손흥민' 비교 글
  • 이기타
  • 발행 2022.07.05
  • 조회수 26567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하지만 그에게도 뜻하지 않은 시련이 등장했다.

한때 커뮤니티를 뜨겁게 달궜던 '손흥민, 이 선수 넘었냐?' 시리즈.

무의미한 논쟁 중 하나인 손박대전에서 시작된 이 질문.

박지성 지지자 중 일부가 시작하며 일종의 밈이 됐다.

 

 

나름대로 그들에게 진지했던 토론.

별의별 선수들이 다 등판했다.

 

The Times
The Times

 

선수 한 명 한 명 나올 때마다 갈렸던 의견.

하지만 한 인물의 등장으로 상황은 정리됐다.

 

 

 

"손흥민... 이제는 정말 '이 선수' 넘었냐??"라는 질문에서 시작된 글.

대망의 주인공은 밀양 박씨 34대손 박승태.

 

DC 해축갤
DC 해축갤

 

호칭부터 웅장한 밀양 박씨 34대손.

그 누구도 모르는 이 사람의 이름.

정체는 바로 "나"였다.

 

DC 해축갤
DC 해축갤

 

알고보니 비운의 천재였던 박승태.

그가 설명한 이력은 다음과 같았다.

 

DC 해축갤
DC 해축갤

 

체육시간 종소리가 앗아간 그의 2학년 3반 2학기 득점왕 타이틀.

공부만 아니었어도 전설적인 커리어를 이어갈 수 있었다.

하지만 그의 커리어에도 아쉬움은 존재했다.

 

DC 해축갤
DC 해축갤

 

반대항 준우승으로 비운의 무관을 달성한 박승태 선수.

손흥민과 비슷한 구석이 많다고 주장했다.

그러면 가장 중요한 두 선수의 몸값 비교다.

 

DC 해축갤
DC 해축갤

 

손흥민의 몸값은 단연 아시아에서도 독보적이다.

그렇다면 박승태의 몸값은?

 

DC 해축갤
DC 해축갤

 

어머니께서 NFS 선언하셨다.

심지어 평가할 수 없을 정도라는 박승태의 몸값.

 

DC 해축갤
DC 해축갤

 

그래도 손흥민과 몸값이 비슷하다고 가정한 그의 겸손함.

마지막 질문과 함께 글을 마쳤다.

 

DC 해축갤
DC 해축갤

 

뭐 하나 부족한 게 없는 전설의 고딩 박승태.

하지만 그에게도 뜻하지 않은 시련이 등장했다.

 

DC 해축갤

 

뜻밖의 학폭 논란이 터지며 마무리된 상황.

적어도 필력 하나는 월클이다.

 

움짤 출처 : 1차 - 'SPOTV' 중계화면, 2차 - 펨코 "사슴가슴"님

평범함은 거부한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