해외 매체 선정 카타르 월드컵 출전국 중 아시아 대륙 축구선수 '베스트 XI' 수준
상태바
해외 매체 선정 카타르 월드컵 출전국 중 아시아 대륙 축구선수 '베스트 XI' 수준
  • 이기타
  • 발행 2022.10.24
  • 조회수 7297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일본의 분전이 눈에 띈다.

어느덧 코앞으로 다가온 카타르 월드컵.

이제 한 달도 채 남지 않았다.

출전 국가들 역시 월드컵 대비에 한창이다.

 

 

내로라하는 강팀들이 총출동하게 될 월드컵.

이번엔 또 어떤 대륙에서 우승을 하게 될지도 관심사다.

 

AS
AS

 

한편 월드컵을 앞두고 해외 매체 '90min'에서 선정한 대륙별 베스트 11.

먼저 남미부터 살펴보자.

 

'90min_football' 인스타그램
'90min_football' 인스타그램

 

대부분 아르헨티나, 브라질로 구성된 남미 팀.

특히 공격진 라인업은 숨이 막힐 정도다.

 

'90min_football' 인스타그램
'90min_football' 인스타그램

 

북중미 팀은 상대적으로 알짜배기 선수들이 눈에 띈다.

가장 유명한 선수론 퓰리식, 알폰소 데이비스, 오초아 정도가 있다.

 

'90min_football' 인스타그램
'90min_football' 인스타그램

 

아프리카 역시 만만치 않다.

대부분 빅리그에서 네임밸류가 상당한 선수들이다.

역시나 이번 월드컵에서도 아프리카 팀의 다크호스 역할이 기대된다.

 

'90min_football' 인스타그램
'90min_football' 인스타그램

 

그중에서도 가장 하이라이트인 유럽.

레알 마드리드 3인방 쿠르투아, 모드리치, 벤제마 모두 명단에 포함됐다.

발롱도르 주인공 벤제마는 둘째 치고 저 나이에 선정된 모드리치가 대단하다.

 

 

 

마지막으로 한국 팬들에게 가장 관심있을 아시아.

한국 선수는 총 두 명이 포함됐다.

 

'90min_football' 인스타그램
'90min_football' 인스타그램

 

예상대로 손흥민, 김민재가 들어간 라인업.

현 시점 한국 축구를 대표하는 두 선수다.

 

대한축구협회
대한축구협회

 

특히 최근 들어 유럽에서도 주목받고 있는 김민재.

월드컵 공식 SNS 계정에서도 김민재를 샤라웃했다.

 

'fifaworldcup' 인스타그램

 

나머지는 이란 2명, 호주 1명, 일본 6명이 구성됐다.

수치에서 볼 수 있듯 일본의 분전이 눈에 띈다.

 

JFA
JFA

 

상당수의 선수들이 유럽에서 활약하고 있는 일본.

한국처럼 슈퍼 스타는 없어도 전 포지션에 걸쳐 고루 능력을 과시하고 있다.

 

대한축구협회
대한축구협회

 

다가올 월드컵에서 도전자 입장이 될 한국 대표팀.

손흥민과 김민재를 앞세워 기적을 한 번 써내려가길 응원한다.

 

움짤 출처 : 'SPOTV' 중계화면

평범함은 거부한다.